랜선 반려인이 즐겨 찾는
강아지 유튜브 채널 네 가지

재생 버튼으로 경험하는
온라인 강아지 산책
Edited by

반려동물을 키우는 사람이 1000만 명을 넘어선 요즘. 동네 어디를 가든 산책하는 강아지를 보는 것이 너무도 흔한 풍경이 되었습니다. 강아지를 무척이나 좋아하지만 여러 이유로 키우지 못하고 있는 필자는 ‘나만 없어, 댕댕이’를 외치며 지나가는 강아지와 견주에게 부러운 시선을 보내곤 했습니다. 그러던 중 우연히 한 강아지 유튜브 채널이 알고리즘에 뜨게 되었고, 어느새 추천 영상에는 수많은 강아지들로 도배되기 시작했는데요. ‘구독’과 ‘좋아요’를 수없이 반복하며, 이제는 매일 30분 이상 영상 속 강아지들과 랜선 산책을 하곤 합니다. 더 이상 혼자만 보기 아까워 그저 보고만 있어도 기분이 절로 좋아지는 강아지 유튜브 채널 네 개를 고르고 골라 여러분들께 소개합니다.


재롱잔치

강아지 재롱이
이미지 출처: 재롱잔치 인스타그램

재롱이를 처음 알게 된 건 유튜브가 아닌 한 장의 사진이었습니다. 새하얀 말티즈가 입 주변에 시커먼 숯을 묻히고 아련한 눈빛을 보내는 사진. 이 사진은 일명 ‘공사장 강아지 짤’로 불리며 많은 사람들에게 귀여움을 선사했는데요. ‘재롱잔치’는 이 짤 속 강아지 ‘재롱이’의 일상을 담고 있는 채널입니다.

동영상 출처: 재롱잔치 유튜브 채널

자연스러움은 이 채널의 가장 큰 매력입니다. 많은 ‘펫튜브’들이 재미를 위해 상황을 설정하고, 반려동물들이 그 상황을 헤쳐나가며 도전하는 것을 콘텐츠에 담곤 하는데요. 그에 반해 ‘재롱잔치’에선 재롱이의 그저 평범한 하루의 일상을 있는 그대로 담으려 합니다. 재롱이의 얌전하고, 의젓한 성격까지 더해져 자극적이지 않게 누구나 마음 편히 시청할 수 있죠. 견주 자매의 다소 푼수 섞인 재롱이 자랑이 자주 등장하는데, 이 부분 역시 빠질 수 없는 재미 요소입니다.


YOUTUBE : 재롱잔치
INSTAGRAM : @jrong.__


뭉치의 개팔상팔

강아지 뭉치
이미지 출처: 뭉치의 개팔상팔 인스타그램

리트리버는 ‘물트리버’라는 별명이 있을 정도로 물을 굉장히 좋아하는 견종입니다. 뭉치 역시 물이라면 사족을 못쓰는 골든 리트리버인데요. 한 번 물에 들어가면 나오려 하지 않고, 물을 발견하면 언제든 뛰어들어갈 기세로 힘차게 달리곤 합니다. 산책 중에 혼자 연못에 뛰어들기까지 하죠. ‘뭉치의 개팔상팔’은 남다른 에너지를 갖춘 뭉치가 여름이면 계곡이나 바다로 겨울이면 눈 덮인 산을 오르며 자연 속에서 함께하는 모습을 감상하기 좋은 채널입니다.

동영상 출처: 뭉치의 개팔상팔 유튜브 채널

뭉치 견주의 구수한 사투리는 영상의 재미를 더합니다. 천방지축 뭉치 때문에 매 영상마다 ‘우리 개가 와이라노’라는 사투리가 등장하는데요. 이 멘트만 따로 모아 제작한 영상이 무려 조회 수 26만 회를 기록할 정도로 인기가 대단합니다. 한편 작년 견주 부부 사이에 아이가 태어나면서부터 뭉치와 아이가 함께 자주 영상에 등장하고 있습니다. 커다란 강아지와 아이가 서로 성장해가며 점점 친해지고,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는 모습을 보면 입가에 흐뭇한 미소를 감출 수가 없습니다.


YOUTUBE : 뭉치의 개팔상팔
INSTAGRAM : @gaemungchi


아리둥절 Ari the Corgi

강아지 아리
이미지 출처: 아리둥절 인스타그램

뒤뚱뒤뚱 걷는 짧은 다리, 콩자반처럼 반들반들한 눈과 코, 갓 구운 식빵처럼 노릇노릇 한 뒤태의 소유자 웰시코기 ‘아리’. 아리는 사람을 무척이나 좋아하는 강아지입니다. 아는 사람이든 모르는 사람이든 일단 눈이 마주치면 빠르게 달려가 다소 과격한 인사를 하는데요. 마냥 친근해 보이는 강아지지만 여기에는 사실 엄청난 이야기가 숨겨져 있습니다.

동영상 출처: 아리둥절 유튜브 채널

아리의 견주는 20대에 갑상선암을 진단받고, 우울한 나날을 보내던 중 아리를 만나게 됩니다. 둘은 서로를 의지하며 많은 교감을 나누는데요. 그래서인지 아리는 견주의 행동을 잘 관찰한 뒤 상황 판단을 하여 적절한 행동을 취합니다. 산책을 마치고 돌아오면 스스로 수건을 물어와 발을 닦고, 견주가 재채기를 하면 휴지를 가져다주는 건 기본. 벨 소리가 울리면 핸드폰을 물어다 주기도 합니다. 어느 순간부터는 대화도 시도하는데요. 견주의 목소리로 녹음된 단어 버튼을 눌러 의사 표현도 합니다. 산책을 가고 싶으면 ‘집사야’, ‘산책’, ‘가자’가 녹음된 3개의 버튼을 순서대로 누르고, 간식을 먹고 싶을 때는 ‘간식’ 버튼에 이어 ‘달라’ 버튼을 누르기까지. 맛있게 다 먹고 난 뒤에는 ‘행복해’ 버튼도 잊지 않는데요. 강아지의 탈을 쓴 사람이 아닐까 하는 착각이 들 정도입니다.


YOUTUBE : 아리둥절
INSTAGRAM : @ari_the_corgi


속삭이는 몽자

강아지 몽자
이미지 출처: 속삭이는몽자 인스타그램

납작 복숭아 같은 얼굴을 지닌 갈색 푸들 몽자. 몽자는 필자를 강아지 유튜브 세계로 끌어들인 장본인입니다. 다른 강아지들에 비해 눈에 흰 자가 많이 보여 몽자의 얼굴에선 다양한 표정과 풍부한 감정이 느껴집니다. 매주 이러한 몽자의 모습에 센스 있는 제목이 어우러져 영상이 업로드되는데요. 그래서 ‘속삭이는 몽자’는 도저히 누르지 않고는 버틸 수 없는 ‘썸네일 맛집’으로도 알려져 있습니다.

동영상 출처: 속삭이는몽자 유튜브 채널

지난 2021년에는 밴드 ‘소란’이 몽자를 뮤즈로 하여 ‘속삭여줘(DANG!)’란 곡을 발매하였는데요. 신나는 멜로디와 함께 사람과 반려동물 사이 사랑과 행복을 표현한 가사. 그리고 곡 중간 등장하는 몽자의 사료 먹는 소리와 짖는 소리가 더해져 화제가 되었습니다. 최근 중성화 수술을 한 몽자. 하루빨리 컨디션을 회복하여 이전처럼 건강한 모습을 보여주길 기다리고 있습니다.


YOUTUBE : 속삭이는몽자
INSTAGRAM : @mongja0408


애완동물을 직접 키우지 않고도 온·오프라인에서 반려동물 문화를 즐기고 소비하는 사람들을 ‘뷰니멀(view+animal)족’이라고 합니다. 주거 환경이나 생활 패턴, 건강 등의 이유로 동물을 집에 들이기 힘든 뷰니멀족에게 동물 유튜브 채널은 대리만족과 행복감을 선사하는데요. 집에서 반려동물을 키우고 있더라도 미처 알지 못했던 정보를 공유하고, 공감대 형성이 된다는 점에서 누구에게나 좋은 통로가 되고 있습니다. 성격도 생김새도 모두 제각기 다르지만 하나같이 사랑스러운 유튜브 채널 속 강아지를 통해 마음속에 따뜻함이 피어나고, 한층 더 삶이 풍요로워지길 바랍니다.


김태현

김태현

나와 타인의 건강한 삶을 추구합니다.
일상에서의 예술 그리고 균형 잡힌 라이프 스타일을 글에 담습니다.

에디터의 아티클 더 보기


문화예술 전문 플랫폼과 협업하고 싶다면

지금 ANTIEGG 제휴소개서를 확인해 보세요!

– 위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는 저작물로 ANTIEGG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위 콘텐츠의 사전 동의 없는 2차 가공 및 영리적인 이용을 금합니다.